펄스나인, 페인틀리AI 영상으로 주목



지난 19일 석가탄신일을 맞아 상월선원 아홉 스님들의 90일 동안거 수행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감독 윤성준)>이 개봉했다.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 속 영상 부분에 AI그래픽 전문기업 펄스나인의 AI아트 서비스 ‘페인틀리AI’가 활용되어 이목이 집중되었다.

윤성준 감독은 시사회에서 “영화 속 그림과 같이 느껴지는 부분을 AI기술을 활용해 추상화 같이 변형시켰다”고 전했다. 영화 속 페인틀리AI 효과로 ‘다큐멘터리 영화의 특성인 영상의 단조로움을 극복했다’, ‘감각적 연출’ 등의 호평을 받고 있다.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은 하루 한 끼, 옷 한 벌, 열 네 시간 정진, 깨달음을 얻기 위한 아홉 스님의 90일간의 여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다. 힘든 시기를 겪어내는 이들에게 ‘오늘 하루도 무사히 정진하시길’이란 희망이 담긴 메시지를 전한다. 이금희 아나운서가 내레이션을 맡았다.


한편, 펄스나인의 ‘페인틀리AI’는 단시간에 사진이나 영상을 원하는 화풍으로 만들어 영화, 웹툰 등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AI아트 상용화 서비스다. AI콘텐츠를 구독 할 수 있는 서비스 ‘아이아팹(aiafab)’을 현재 베타서비스로 사전 공개 중이다.

최근 펄스나인은 일월오봉도를 스타일 트랜스퍼한 페인틀리AI의 작품을 배경으로 펄스나인의 가상 프로젝트 걸그룹 ‘이터니티’의 멤버 ‘혜진’이 한복을 입고 설 인사를 전하는 ‘일월칠봉도 Fantasy Korea 2021’을 NFT마켓에 선보인 바 있다. NFT를 통해 페인틀리AI를 이용한 AI아트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출처 https://www.venturesquare.net/829479



0

HISTORY


2019


○  청와대 영빈관 신년간담회 전시 진행                

○  독도크라우드 펀딩 2건 성공                             

                       -  한국 미술 시장 내 AI Art 미술품 판매 첫 사례                

                                    -  첫 작품 독도 채색화는 독도전시관 및 독도사업에 기부                

           ○  조선일보 등 지면 3회 게재, 칼럼 10회 게재                 

                 -  AI Art에 대한 미술계/공학계 담론 형성                

                                                            ○  온라인 기사 83회, 네이버 메인 3회, 카카오톡 메인 1회 노출, 구글 1회 노출                

     -  온라인상 다수 화제                                      

               ○  AI 아트 갤러리, '아이아' 오픈                                          

                     -  자체 기획전 2회 론칭. 현재까지 약 120명 방문            

○  소마미술관 안녕푸 페인틀리 씬 론칭                

                -  팝업형태 체험결합형 기념 B2C굿즈 사례                 

                                                                                    ○  모두의연구소 딥러닝칼리지3기 비디오부문 멘토링 기업 9개월 코스, 성황리에 마무리                        

                                              ○  뉴립스2019 벤쿠버 크리에이티브 워크샵 포스터 논문 게재(UGly-Net)